해동불교 아카데미
 
 
HOME| 공지사항| 사이트맵
해동연한 아카데미 해동연한 아카데미 해동경전 해동불교대학 선불교 부설기관/웅변
1 2 3

 Total 356articles,
 Now page is 8 / 18pages
View Article     
Name   관리자
Subject   호국도량 표충사 주지에 도원법기스님 취임 /10월 2일 사명대사 추계향사 준비로 분주





 














▲ 표충사 신임주지로 취임한 도원 법기 스님이 표충사 서래각선원에서 아침 정진을 마치고 나오고 있다.    


밀양 표충사(밀양시 단장면 구천리 23번지)는 사명대사의 영정이 모셔진 사찰로 유명하다. 지난 9월2일 신임주지로 도원법기(道源法機)스님이 취임했다. 법기스님은 통도사 극락암, 문경 봉암사 선원에서 수십 안거를 성만했으며, 젊은 시절 대만에 유학하여 중국어에도 능통, 세계불교승가회 이사로 오랫동안 활동해 오고 있는 조계종 국제통 스님이다. 법기주지스님은 취임하자마자 10월2일 봉행되는 사명대사 추계향사 준비로 바쁜 일정을 보내고 있는데, 사명대사는 임진왜란 때, 승병(僧兵)을 이끌고 왜적을 물리치고 일본에 잡혀간 포로들을 귀환시키는데, 큰 공을 세우신 승병의장(僧兵義將)이셨다.
 
사명대사는 1592년(49세 때) 의승병을 모집하여 평양에 도착, 의승도(義僧徒) 대장으로서 유성룡과 도총섭 서산대사의 휘하에서 승병을 이끌고 전투에 임했다. 다음 해에 평양성을 탈환한 전공으로 선교양종판사(禪敎兩宗判事)인 당상관직을 제수 받았다. 1594년에는 일본군 선봉장 가토 기요마사와 두 차례 회담을 하고, 적정을 정탐하고 상소를 올려서 강화(講和)와 토벌(討伐)의 장점과 단점을 논했으며, 정3품 절충장군 점지중추부사직을 제수 받는 등, 왜적을 물리치는데 총력을 기울였다. 사명대사는 또한 팔공산성(대구),약견산성(경남합천),용기산성(가야산 성주)을 수축했다. 1597년(54세 때)에는 가토 기요마사와 회담을 하였고, 울산성 전투에서 전공을 세운 것을 시작으로 여러 전투에서 승병을 이끌고 큰 공을 세웠다. 1603년(60세 때)에는 임란 때 파괴된 통도사 사리탑을 중수하고 금강계단을 복구했다.
 
사명대사는 1605년(62세 때)에는 도쿠가와 이에야스와 첫 대면 후에, 외교회담을 성공적으로 이끌어서 조선인 3천여 명을 송환해 왔다. 1606년(63세 때)에는 스승 서산대사가 입적하자 대상(大喪)을 치루고 궁궐수축을 마쳤다. 이에 조정에서는 공로로 정2품 형조판서 의금부사직을 제수 했다. 1608년(65세 때)에 선조임금이 붕어하자, 해인사로 물러갔으나, 광해군의 명령으로 승병들을 이끌고 북변을 방어했다. 사명대사는 1610년(67세 때) 8월 26일 열반에 드셨다.
 















▲ 사명대사의 영정을 모신 곳으로 서산대사와 기허당의 영정도 함께 봉안되어 있다. 표충사에서는 밀양유림과 함께 매년 봄가을로 향사를 모셔오고 있다. 올 추계향사는 10월 2일(양력) 오전 9시부터 봉행된다.    


원래 표충사(表忠祠)는 밀양시 영축산에 있던 백하암 자리에 있었으나, 병자호란으로 폐허가 되자, 1714년(숙종 40)에 복원하였으나 산세가 옹색하고 길이 험하여, 1838년(헌종4)에 사명대사의 8세 법손 천유(天有)스님이 예조에 보고, 부사 심의복의 도움으로 1839년에 영정사가 있던 현재의 자리로 옮겨서 지금의 모습이 되었다. 현재 표충사는 대광전(대웅전)을 비롯한 여러 전각과 향교와 서원 등이 있어서 유교와 불교를 합쳐 놓은 듯한 모양새를 갖게 되었다. 한편 1742년에는 사명대사의 비석(密陽表忠祠松雲大師影堂碑銘幷序)을 세웠는데, 나라에 큰 일이 있으려면 비석에서 땀이 나는 신비함을 보이고 있다.
 
신임주지 도원법기스님은 취임 후 첫 행사로서 사명대사의 추계향사를 봉행하게 되어서 주지소임을 잘해보라는 사명대사의 경책으로 알고 이번 추계향사를 잘 모시겠다고 하면서, 앞으로 표충사가 사명성사 호국성지(四溟聖師 護國聖地) 도량으로 큰 역할을 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하면서 이번 추계향사에 많은 분들의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 재약산 표충사 전경으로 왼편부터 대광전 관음전 명부전 유화루 범종각 시민선방 등이 자리 잡고 있다.  







No
Subject
Name
Date
Hit
216    기획시리즈-1 한국불교, 최악의 운명을 맞고 있다 관리자 2016/02/01  6910
215    기획시리즈-6 한국불교, 부처님승가에 가까워져야 관리자 2016/02/01  6900
214    보검법사 인도기행-20 / 푸리와 인도고전 문학연구 관리자 2016/07/25  6883
213    보검법사인도기행-13 / 달마대사와 선서(禪書) 관리자 2016/06/28  6881
212    기획시리즈-9 한국불교, 도승(道僧)에서 불승(佛僧)으로 관리자 2016/02/10  6863
211    부처님 오신 날 / 한국불교를 다시 생각해 본다-4 관리자 2016/05/08  6858
210    기획시리즈-5 한국불교, 전법포교에 더 적극적이어야 관리자 2016/02/01  6857
209    기획시리즈-7 한국불교, 은둔형에서 참여형으로 전환해야 관리자 2016/02/01  6851
208    한국불교 달라져야한다-1 글을 시작하며 관리자 2016/08/04  6846
207    기획시리즈-2 한국불교, 이렇게 진행되어도 문제없을까요!! 관리자 2016/02/01  6829
206    기획시리즈-12 한국불교, 도인 깨달음 불교에서 보통 승려 대중 불교로 관리자 2016/03/11  6828
205    부처님 오신 날 / 한국불교를 다시 생각해 본다-2 관리자 2016/05/05  6827
204    보검법사의 인도기행-10 / 달마대사의 고향과 붓다고사 관리자 2016/06/03  6821
notice   제46회 불교웅변대회 관리자 2016/04/02  6801
202    부처님 오신 날 / 한국불교를 다시 생각해 본다-3 관리자 2016/05/06  6799
201    보검법사 인도기행-17 / 나가르주나콘다의 향훈을 맡으며 관리자 2016/07/03  6794
200    기획시리즈-13 한국불교, 승가정신과 사부대중공동체 무너지면 안 돼 관리자 2016/03/11  6792
199    한국불교 달라져야한다-18) 라오스불교의 순수성 관리자 2016/09/07  6788
198    보검법사의 인도기행-⑥ 관리자 2016/03/11  6783
197    보검법사의 인도기행-8 / 타밀나두와 힌두교 관리자 2016/05/27  6770
Prev [1][2][3][4][5][6][7] 8 [9][10]..[18]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