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

현대세계불교㉒섬 숲속 불교학파 - 내 젊은 시절 남방불교 체험과 서구 출신 학승들

내 젊은 시절 남방불교 체험과 서구 출신 학승들  나는 젊은 시절부터 지금까지도 불교에 관한 일관된 생각은 구도적(求道的) 일념이라고나 할까, 뭔가 불교의 진수를 수행경험을 통해서 체득해보고자 하는 자세를 견지하고 있다. 이론적이고 관념적으로 불교를 인식하는 입장보다는 실질적인 수행을 통한 인식을 선호해 오고 있다.   사실, 상좌부에 대한 인식도 막연하게 책만을 통해서 알려고 하는 자세보다는 직접 명상도 해보고 수행도 해 보는 입장이었다. 일본불교인의 눈으로 보는 남방불교 또는 관념불교의 극치인 한국적 대승불교의 편견으로 보는 정통상좌부의 폄하적인 냉소주의를 떠나서 상좌부의 진면목을 한번 직접 눈으로 보자는 것이 나의 솔직한 심정이었다. 그래서 남방불교에 대한 경험을 직접 출가해서 승가공동체에 몸담아서 체험을 통해서 인식하고자 했다.   이런 관점에서 내가 젊은 시절 직접 남방불교지역에 가서 체험을 한 것도 이런 맥락이었다. 실론에 갔을 때, 운 좋게 와지라라마 사원에서 비구 보디스님을 만나게 되고, 그로부터 한수 배웠는데, 그로부터 섬 암자 불교학파에 대한 이야기를 듣고 직접 이 섬을 찾아갔던 일이 있다. 내가 방문했을 때는 ‘80년대 초여서 주력 비구들은 안계시고, 스리랑카 출신 제자 비구가 암자를 지키고 있었다. 이 무렵 냐나포니카( Nyanaponika) 대장로 스님은 캔디의 숲 속 암자로 옮겨간 이후였고, 비구 보디스님은 그의 후계수업을 밟고 있는 중이었다.   ▲ 스..

1 2 3

Bhikkhuni Resurrection - The Revival of Bhikkhuni Ordination in Sri Lanka


Bhikkhuni Resurrection - The Revival of Bhikkhuni Ordination in Sri Lanka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