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

현대세계불교㉓실론의 신 불교학파 - ‘섬 암자와 숲 속 암자 불교학파’와 내 수행에의 영향

語文史哲의 균형에다 어학에 비중을 둔 ‘섬 암자와 숲 속 암자 불교학파’와 내 수행에의 영향    유태계였지만, 불교에 매력을 느끼고 불교에 귀의한 냐나포니카 비구는 냐나티로카 장로비구의 뒤를 이어서 실론에서 신 불교학파의 수장으로서 많은 업적을 남겼다. 하지만 그에게 닥친 시련은 너무나 가혹했다. 냐나포니카 비구는 섬 암자에서 수행을 한지 얼마가지 않아서 냐나티로카 장로와 함께 독일 국적이라는 이유로 1939년부터 브리티시에 의해서 수용소 생활을 하게 되는데, 수용소에서도 그는 《숫따 니빠따(the Sutta Nipata 經集)》를 독일어로 번역하였고, 《아미담마삐따카(Abhidhamma Pitaka 論藏)》의 첫째권인《담마상가니 (Dhammasangani 法集论》를 번역하고 《싸띠빠따나 명상(Satipatthana Meditation 사념처》을 완성했다. 인도 북부의 데라둔 교도소에 수감되었던 비(非) 브리티시 비구들은 1946년 2차 세계대전이 끝나자 석방되어 실론의 섬 암자로 귀환하게 되는데, 그의 스승인 냐나티로카 대장로에게 어떤 신심 깊은 불자가 캔디 근처에 있는 숲 지역 땅을 보시하게 된다. 그래서 이들에게 제 2라운드인 숲 속 암자 시대가 전개된다. 이들 비구들에게도 나이가 들어가자 덥고 숨 막히는 섬의 기후가 어려웠던 모양이다. 캔디의 숲 속 암자는 시원한 지역이다.    ▲ 부처님 치아사리가 봉안된 캔디 불치사 전경.     ▲ 신 불교학파의 리더, 비구 보디. &n..

1 2 3

Bhikkhuni Resurrection - The Revival of Bhikkhuni Ordination in Sri Lanka


Bhikkhuni Resurrection - The Revival of Bhikkhuni Ordination in Sri Lanka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