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동불교 아카데미
 
 
HOME| 공지사항| 사이트맵
해동연한 아카데미 해동연한 아카데미 해동경전 해동불교대학 선불교 부설기관/웅변
1 2 3

 Total 409articles,
 Now page is 2 / 21pages
View Article     
Name   관리자
Subject   이치란의 종교가 산책●인도의 종교와 불교 이야기-46 인도의 차 문화, 물처럼 마시는 일상 음료

 

이치란의 종교가 산책●인도의 종교와 불교 이야기-46
인도의 차 문화, 물처럼 마시는 일상 음료

 

 

▲ 해발 1800미터의 차밭, 인도남서부 끝단 데비꾸람.    


인도의 차 문화
물처럼 마시는 일상 음료

 

인도문화에서 마시는 차를 빼놓고서는 인도인의 일상을 상상할 수 없다인도인들은 마살라 차이(짜이)와 함께 하루를 시작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차이는 신분빈부귀천이나 종교적 차이를 초월해서 누구나 마시는 일용 음료나 다름없다생각이 다르고 처지가 다르며 종교가 달라도 차는 누구에게나 친숙한 음료이다그렇지만 마시는 상대는 구별한다아무하고나 마시지 않는다인도를 찾는 관광객들은 주로 거리에서 파는 차를 마시게 된다물론 호텔에서도 차가 준비되어 있기는 하지만 관광하면서 잠깐 잠깐 마시는 차이는 그야말로 꿀맛이다피로를 풀어 주고 활력을 주기 때문이다.

▲ 인도 차이는 비스킷과 함께 마시면 더욱 맛이 난다.  

 

인도의 대표적인 마살라 차이는 홍차와 우유허브인도식 향신료를 함께 넣고 끓인 음료이다나중에 설탕을 조금 섞어서 마시면 제 맛이 난다마살라 차이는 인도에서 유래하였으며인도 亞 대륙을 포함한 주변국인 파키스탄 방글라데시 네팔 스리랑카 등이 인도 차문화권이다영국의 잉글리시 브렉퍼스트 티(English breakfast tea)도 인도에서 수입해 간 차 문화라고 할 수 있다잉글리시 브렉퍼스트 티는 보통 진한 향과 맛을 가지며 우유와 설탕을 첨가해 마시기 좋은 홍차 블렌드(섞음)의 한 종류이다잉글랜드의 전통적인 아침식사인 잉글리시 브렉퍼스트의 격식과 관련이 있다영국인들은 주로 아침에 마신다.

 

잉글리시 브렉퍼스트 티는 일반적으로 아삼이나 실론케냐의 홍 찻잎으로 만들어지는데단일 종류의 홍 찻잎만 사용하는 경우도 있고여러 종류의 홍 찻잎을 혼합(블렌드)하여 만드는 경우도 있다.

 

마살라 차이는 인도에서 시작된 음료로서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었으며 많은 커피 및 찻집에서 특징 있는 차 메뉴이다인도차이는 단순하게 홍 찻잎 가루와 허브와 향신료만 넣고 만들지만고급 차이를 만들려고 한다면 계피 스틱정향 가루생강가루검은 후추 열매를 홍차 잎과 함께 달여서 만든다판매되는 티백에도 이런 분말 혼합물 및 농축액이 포함되기도 한다.

▲ 마살라 차이를 만드는 향신료 재료들.    

 

차이는 중국어 단어 차()에서 파생되었다인도에서는 마살라 차이라고 부르기보다는 그냥 차이(짜이)’라고 줄여서 부른다세계 여러 나라의 커피 하우스에서 차이 라떼 또는 차이 티 라떼라는 용어를 사용한다.

 

인도 아 대륙에서는 고대부터 아삼 지역에서 차 식물이 야생으로 자랐지만역사적으로 인도인들은 차를 여가용 음료가 아닌 약초로 여겼다현재 사용되고 있는 일부 차이 마살라 향신료 혼합물은 고대 아유르베다 텍스트에서 파생되었다적어도 인도인들은 차이를 약으로 마신다는 뜻이다.

 

1830년대에 영국 동인도회사에서 무역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었던 것이 차였다영국에서 연간 1인당 1파운드(453그램)의 엄청난 차를 소비했다처음에는 차를 중국에서 지원받았는데중국의 독점을 우려하던 중영국 식민지 주민들은 아삼 차 식물의 존재를 발견하고 현지에서 차 농장을 경작하기 시작했다. 1870년의 통계에 의하면 영국에서 소비된 차의 90% 이상이 여전히 중국산 차였지만 1900년에는 10%로 떨어졌다현재는 인도(50%)와 실론(33%)에서 재배된 차로 대체되었다.

▲ 인도 콜카타의 한 거리 찻집에서 차 운반 도구(차이단)에 아홉 잔의 차이를 배달하고 있다.  


처음엔 인도 내 홍차 소비량은 낮았으나 20세기 초 인도 차 협회의 홍보 캠페인이 시작되었는데공장광산 및 섬유 공장에서 근로자에게 차를 마시도록 장려했다차에 대한 공식적인 홍보는 약간의 우유와 설탕을 첨가한 인도식 모드로 제공되었다인도 차 협회는 처음에 향신료를 첨가하고 우유와 설탕의 비율을 크게 늘리는 독립 공급 업체의 경향을 거부하여 액체양당 차 잎의 사용량을 줄이도록 했다현재 형태의 마살라 차이는 이제 대중적인 음료로 확고하게 자리를 잡았다.

▲ 다질링, 아삼, 닐기리를 합쳐 놓은 산 차 티(SAN CHA TEA).  

  

마살라 차는 인도 아 대륙 (인도파키스탄방글라데시네팔 및 스리랑카)에서 매우 인기 있는 음료이다차이 왈라(chai walla)라고 불리는 길가에 있는 소규모 사업체는 컵을 담는 나무 또는 금속 프레임 캐리어인 차이단(chaidaan)에서 차를 만들어 사람들의 사업장에 배달한다대도시 뭄바이에서 길가의 차 포장마차는 더 적은 예산으로 더 작은 차 한 잔을 제공한다이는 커팅 차이(Cutting Chai)’라고 해서전체 컵을 두 부분으로 나누어 비용을 줄여서 판매하고 있다. '컷 팅'차 한 잔의 가격은 6루피에서 10 루피 정도 되는 우리 돈 200원 정도이다.  

 

마살라 차는 남아시아 가정에서 많이 소비되는 음료이며 대부분의 사람들은 아침 식사와 함께 아침에 그것을 마시고 싶어 하는데방문하는 모든 손님에게도 제공하는 것이 인도의 예절문화이기도 하다.

▲ 19세기 말 영국 식민지 시대 인도에서 차를 연구한 영국인 사무엘 베일던.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인도의 많은 신생 기업은 차 포장마차를 좋은 비즈니스 기회로 삼고 있는데지금은 가벼운 스낵과 함께 마살라이 차이를 제공하는 수많은 대형 식품 체인이 있으며 사무실 및 대학 캠퍼스 구내에서 번성하고 있다.

 

인도의 차 재배는 중국에 견주어서 다소 모호한 기원을 갖고 있다고대 인도에서 차의 인기가 어느 정도인지는 알 수 없지만 차나무는 인도의 야생 식물로 일종의 약재로서 인식되어 왔다식민지 이전 기간 동안 인도 아 대륙에서 차를 마시는 역사는 제한적이었다찻잎은 인도의 일부 지역에서 자생하기 때문에 고대 인도에서 널리 사용되었다고 추측 할 수는 없다.

 

식물이 자생한 지역에 거주하는 부족들은 12세기부터 차를 마신 것으로 알려지고 있지만차가 인도신화에서는 소마(Soma)로 알려져 있어서 극소수의 은둔수행자들이 마셔온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차나무는 동아시아와 인도 아 대륙이 원산지이지만 차의 기원과 역사는 정확하지 않다차에 대한 많은 기원 신화는 중국 신화에서 발견되며차 소비에 대한 최초의 검증 가능한 기록은 또한 중국에서이다.

▲ 사무엘 베일던의 저서 《인도의 차 산업》    


12세기 이후 인도에서 차에 대한 기록은 1598년 경네덜란드의 한 여행자가 그의 여행기 에서 아삼 차 식물의 잎을 인도인이 야채로 사용하고 마늘과 함께 먹는 것을 목격했다고 언급했다인도 차에 대한 연구는 영국 식민지 시대 차 연구가인 사무엘 베일던에 의해서이다그는 1877년 인도의 차 산업이란 책을 저술했는데그는 캘커타의 여러 상인들이 아삼에서 중국 차 씨앗이 번성할 가능성에 대해 논의하는 것을 보고 관심을 갖게 되었다그는 아삼에서 온 상인이 아삼에는 정글에서 자생하는 식물이 있다고 말한 것을 근거로 아삼 차를 발견하게 되어서 오늘날 아삼이 차로 유명하게 되었음을 말하고 있다

 

이후 영국에서는 사무엘 베일던 차 회사가 설립되어 지금도 인도 차()를 수입하고 있다인도 아 대륙에는 현재 아삼다질링타밀나두의 닐기리 산에서 차를 재배하고 있으며인도 국내 수요는 물론 외국에 수출하고 있다인도인들은 차 없이는 못살 정도로 차를 물처럼 즐겨 마신다보검<세계불교네트워크 코리아 대표>

▲ 필자 보검스님이 아삼 홍차로 유명한 아삼 주 디스푸르에서 힌두 승려와.  

 





No
Subject
Name
Date
Hit
389    서양문화와 불교-㉝ 예수회 선교사들 아시아진출, 불교정보 전해와 관리자 2021/12/16  171
388     서양문화와 불교-㉜ 이탈리아 탐험가 마르코 폴로, 돈황 중국 스리랑카 불교 서방에 알려 관리자 2021/12/16  161
387    서양문화와 불교-㉛ 불교와 영지주의 그리고 기독교와 마니교와의 관련 관리자 2021/12/16  160
386    서양문화와 불교-㉚ 중앙아시아의 찬란했던 불교 천년역사, 이슬람이 대체 관리자 2021/12/05  195
385    서양문화와 불교-㉙인도 박트리아 쿠샨 파르티아, 그리스-로마제국에 불교전파 관리자 2021/12/05  204
384    서양문화와 불교-㉘ 중국 한 나라 사서,《후한서》에 기록된 로마(대진) 관리자 2021/12/05  198
383    서양문화와 불교-㉗ 중국 역사서에 실린 중앙아시아의 여러 나라와 알렉산드리아 관리자 2021/12/05  199
382    서양문화와 불교-㉖ 중국의 서역 개척과 대진(로마)과의 교류 관리자 2021/12/05  191
381     서양문화와 불교-㉕ 로마-인도 관계, 불교에 어떤 영향을 미쳤나? 관리자 2021/12/05  186
380    서양문화와 불교-㉔ 석가모니 부처님은 유목민출신인 스키타이 후예인가? 관리자 2021/12/05  181
379    서양문화와 불교-㉓ 페르시아의 종교와 불교전도 관리자 2021/12/05  182
378    서양문화와 불교-㉒ 로마세계는 불교를 어떻게 받아들였나? 관리자 2021/12/05  178
377    서양문화와 불교-㉑ 불교경전 결집의 역사, 6차 미얀마가 주도 관리자 2021/12/05  200
376     이치란의 종교가 산책 서양문화와 불교-⑳쿠샨제국, 4차 경전 결집 로마에 사절 파견 경전 결집 인도 왕사성 칠엽굴에서 1차, 미얀마 양곤에서 6차 관리자 2021/11/18  266
375     이치란의 종교가 산책 서양문화와 불교-⑲ 그리스의 인도와의 접촉, 무엇을 남겼나? 그리스-박트리아 왕국, 인도-그리스 왕국 그리고 헬레니즘과 불교의 융합 관리자 2021/11/18  265
374    서양문화와 불교-⑱ 헬레니즘과 대승불교, 어떤 상관관계가 있는가? 대승불교에 영향 미친 헬레니즘, 2천 년 전 화해융합사상 이미 실현 관리자 2021/11/18  294
373     서양문화와 불교-⑰ 박트리아의 운명, 알렉산더 동방원정에서 미군 철수까지 미국 바이든 대통령, 20년 아프간 전쟁 종식 선언 다음 달 1일부터 철수 관리자 2021/11/18  269
372    서양문화와 불교-⑯ 인도에 간 그리스 철학자들 《금강경》 영역한 독일계 영국 불교학자 에드워드 콘즈, 그리스 피론주의와 불교 중관학파 사상은 유사해 주장 관리자 2021/11/18  295
371     서양문화와 불교-⑮ 헬레니즘과 쿠샨제국 유목민 월지족 쿠샨제국 세우고 불교를 국교 삼아, 타림분지와 중국에 전파 관리자 2021/11/16  286
370    서양문화와 불교-⑭ 쿠샨제국과 제4회 불전결집 교리상의 혼란 바로 잡으려 4차 결집회의 개최, 논장주석서 편집성과 이뤄 내 관리자 2021/11/16  303
Prev [1] 2 [3][4][5][6][7][8][9][10]..[21] Next